에인헤랴르

"Walhalla" (1905년) 에밀리 도에플러 作.

북유럽 신화에서 에인헤랴르 (einherjar, 고대 노르드어로 "외로운 전사"[1]) 란 발키리들에게 살해당한 이들을 말한다. 발할라에서 에인헤랴르는 밤마다 나타나는 괴수 셰림니르를 잡거나 발키리들로 부터 벌꿀술을 가져와 배를 채우는 습관을 지닌 것으로 알려져 있다. 에인헤랴르는 훗 날 일어날 비그리즈에서의 라그나로크 전투에 참가하기 위해 날마다 훈련한다.

인용

  1. Orchard (1997:36) and Lindow (2001:104).

틀:북유럽 신화의 인물